공모전 요모조모

공모전 요모조모 > 공모전 수상작 발표
국립생태원, 제2회 생태동화 공모전 시상식

   

국립생태원, 제2회 생태동화 공모전 시상식

수상작 9편 선정 발표

 

- 대상 이금안 씨 작품 수상

- 9편 우수작 선정 시상

- 생태동화책로 출간 예정

 

> 국립생태원 제2회 생태동화 공모전 시상식에서 이희철 국립생태원장(왼쪽 세번째)과 수상자들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원장 이희철)2회 생태동화 공모전에서 대상에 이금안 씨의 인공지능 머디봇을 이긴 짱뚱어들’, 최우수상에 김미숙 씨의 행복 부동산등 총 9편을 수상작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2회 생태동화 공모전은 올해 91일부터 2개월 간 온라인으로 접수를 받아 총 273편이 접수됐다.

 

1차 예심에서 41편을 우선 선발하고 아동문학가, 문학가, 문예창작과 교수 등 5명의 심사위원이 참여한 2차 본심에서 대상 1, 최우수상 1, 우수상 2, 장려상 5편 등 최종 수상작 9편이 선정됐다.

 

대상을 수상한 인공지능 머디봇을 이긴 짱뚱어들은 짱뚱어들의 갯벌 생활을 생생하게 표현하고 짱뚱어 존재의 중요성을 인공지능 머디봇을 등장시켜 과학적 상상력과 흥미를 느낄 수 있도록 이야기를 풀어간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최우수상을 수상한 행복 부동산은 작은 시골마을이 개발되면서 하루아침에 집을 잃은 동물, 곤충, 물고기 손님들에게 집 찾아주기 대작전이 펼쳐지면서 보존과 개발의 균형을 어린 아이의 시각에서 묘사해 심사위원의 호평을 이끌어 냈다.

 

2회 생태동화 공모전대상 수상자에게는 환경부 장관상과 상금 300만 원이 수여되며, 최우수상에게는 국립생태원장상과 200만 원이, 우수상에게는 100만 원, 장려상에게는 20만 원이 각각 수여된다.

 

시상식은 지난 1128일 오후 2시부터 서울 중구 서울스퀘어에서 열렸다.

 

국립생태원은 이번 9편의 수상작을 수상작품집 형태의 생태동화책으로 묶어 2018년 상반기 내로 출간할 예정이다.

 

이희철 국립생태원장은 수상작품집 보급을 통해 어린이들에게 생태 정보와 교훈을 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씽굿 본 정보는 씽굿에서 제공한 자료이며, 사람인은 그 내용상의 오류 및 지연, 그 내용을 신뢰하여 취해진 조치에 대하여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또한 본 정보는 사람인의 동의 없이 재 배포할 수 없습니다.

목록